2022.11.24 (목)

  • 맑음동두천 10.8℃
  • 맑음강릉 14.4℃
  • 맑음서울 12.8℃
  • 맑음대전 12.8℃
  • 맑음대구 14.4℃
  • 맑음울산 14.0℃
  • 맑음광주 15.9℃
  • 맑음부산 15.1℃
  • 맑음고창 13.9℃
  • 맑음제주 15.7℃
  • 구름조금강화 10.7℃
  • 맑음보은 12.5℃
  • 맑음금산 10.3℃
  • 맑음강진군 15.5℃
  • 맑음경주시 13.4℃
  • 맑음거제 11.3℃
기상청 제공

경주시

경주시, 복지사각지대 발굴을 위한 적극 홍보

-선도동 행정복지센터 고위험가구 집중발굴에 최선-

                                          경주시, 복지사각지대 발굴을 위한 홍보활동에 적극 나서다


  경주시는 선도동행정복지센터가 내년 2 28일까지 복지사각지대 집중 발굴기간으로 정하고 도움이 필요한 이웃을 찾는 홍보활동중이라고 밝혔다.

 

이에 앞서 선도동은 행정복지센터 주변과 유동인구가 많은 곳에 복지사각지대 및 고위험가구 집중 발굴 홍보 현수막을 설치했으며 이를 주민들에게 적극적으로 알리기 위해 직접 거리로 나섰다.

 

복지사각지대 대상자는 맞춤형복지팀의 상담을 통해 기초생활보장을 비롯한 긴급지원과 차상위계층 등 공적급여 신청과 사회복지서비스와 민간지원도 연계하는 한편 복합적이고 장기적인 지원이 필요한 가구는 사례관리 대상자로 선정되어 지원받게 된다.

 

경주시 선도동장을 필두로 한 선도동 직원들은 지역의 편의점 및 부동산중개사와 경로당 등을 방문해 홍보전단지를 배부하고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이웃들을 선도동행정복지센터 맞춤형 복지팀으로 알려줄 것을 당부하며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사람들을 적극적으로 찾아 어려운 이웃들이 위기상황에서 벗어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투데이포커스

더보기


정치

더보기
시장 비판 언론에 영천시·노조, 취재·구독 거부 ‘언론탄압’ 논란
[경북투데이보도국] === 영천시가 시장을 비판하는 기사를 게재한 언론사에 구독·취재 거부 및 보도자료 제공·행정광고를 금지하여 언론탄압 논란이 거세게 일고 있다. [동사무소·홍보전산실 입구에 부착된 문구] 주간신문 영천신문과 인터넷신문 영천투데이는 지난 12월 “최기문 영천시장, 노계사업에 발길 끊었다…행사에 한 번도 참석 안 해” 등의 현직 시장과 영천시를 비판하는 기사를 연속으로 게재하였고, 전국공무원노동조합 영천시지부는 지난 12월 8일 ‘영천신문(영천투데이)의 시정에 대한 악의적 보도를 규탄한다!’라는 노조성명서를 발표하며 영천시에 해당 언론사에 대해 구독·취재 거부 및 보도자료 제공·행정광고 금지를 요구했으며 시가 이에 동조했다. 노조는 성명서에서 ‘최근 모기념사업회 행사 초청장에 영천시장 명의 사용을 불허한다는 집행부의 공문을 초청장에 대한 불허를 빼고 시장표창 수여 거부로 왜곡 보도하였다’라며 ‘초청장을 뺀 내용으로 왜곡 보도하여 시민들에게 영천시가 의도적으로 시장표창을 수여하지 않는 것으로 각인시키는 꼴이 되었다. 악의적인 의도가 없다면 어찌 이럴 수 있단 말인가?’라고 주장했다. 노조의 주장에 대해 장지수 영천신문·영천투데이 대표는 “인터넷

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