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5 (토)

  • 흐림동두천 11.1℃
  • 구름많음강릉 12.3℃
  • 연무서울 12.0℃
  • 흐림대전 13.7℃
  • 흐림대구 14.5℃
  • 흐림울산 12.2℃
  • 광주 11.0℃
  • 구름많음부산 13.1℃
  • 흐림고창 10.9℃
  • 흐림제주 18.3℃
  • 흐림강화 8.1℃
  • 흐림보은 12.0℃
  • 맑음금산 10.7℃
  • 흐림강진군 13.3℃
  • 구름조금경주시 12.8℃
  • 흐림거제 13.0℃
기상청 제공

사회

영해면 행복한 곳간, 주민들 발길 이어져

- 채움과 나눔을 통해 마을 공동체 형성에 앞장서 -

경북투데이보도국음식나눔을 실천하며 이웃과 소통하는 행복한 곳간(영덕북부점)’이 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활기를 띠고 있다.

 

지난 19일부터 영해면사무소 안에 설치돼 운영을 시작한 행복한 곳간은 영해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운영주체가 되어 평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20명의 자원봉사자들이 당번을 정해 기부물품을 소포장해 냉장고를 채우는 일을 하고 있으며 홍보에도 앞장서고 있다.

 

현재 동양미곡종합처리장, 원구청년회, 영해그린정비와 협약을 체결하여 쌀, 사과, 식료품을 정기적으로 후원받고 있으며, 영해농협, 한농연 영해면회, 연세우유, 바다애수산 등 지역 단체, 업체뿐만 아니라 자원봉사자와 식료품을 가져간 주민들이 시금치, , 노가리, 식용유 등 다양한 물품을 기부하여 곳간이 채워지고 있다.

 

지만수 협의체 민간위원장은 지역 내 곳간 인심이 아직 남아 있어서 물품이 계속해서 기부되고 있다. 저소득층만이 대상이 아니라 주민 누구나 필요한 물품을 가져가고 채우는 행복한 곳간이 널리 알려진다면 이웃을 생각하는 진정한 의미의 마을공동체가 형성될 것이다.”고 전했다.

 


투데이포커스

더보기


정치

더보기
에너지전환정책으로 인한 피해 보상근거 마련한다
【 경북투데이 보도국 】=== 정부의 탈원전 정책 등 에너지전환정책으로 인하여 발전소의 건설이 취소되거나 영구 정지되는 경우 피해자의 손실을 보상하고 피해지역 주민의 생활을 재건하기 위한 지원을 할 수 있도록 법적 근거를 내용으로 하는 법률안이 발의되었다. 강석호 의원(자유한국당, 경북 영양·영덕·봉화·울진군)은 정부의 에너지전환정책에 따른 원자력발전소의 건설 취소 및 영구정지로 인한 손실의 보상 등 피해자 및 피해지역에 대한 종합적인 지원체계를 마련하여 피해지역의 경제를 진흥하고 지역 간의 균형 있는 발전의 내용을 담은 「원자력 발전소 건설 취소 등에 따른 피해 보상 및 지원에 관한 특별법안」을 발의했다고 21일 밝혔다. 법률안은 ‘에너지 전환정책’과 ‘피해지역’, ‘피해자’를 정의하고, 국가는 에너지전환정책으로 인하여 발생한 피해자 및 피해지역에 대한 종합적인 지원시책을 수립·시행하도록 구체적으로 명시되어 있다. 또한 손실보상위원회의 설립, 피해자에 대한 보상 계획, 피해지역 특별지원계획의 수립, 피해지역 특별지원금 등의 내용을 담았다. 강석호 의원은 “정부가 탈원전 정책을 시행하면서 갑작스러운 원자력 발전소 건설 계획 취소로 많은 피해가 발생했다”면서

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