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8 (월)

  • 흐림동두천 -6.4℃
  • 구름많음강릉 -2.2℃
  • 구름많음서울 -3.5℃
  • 구름많음대전 -3.4℃
  • 구름조금대구 -6.2℃
  • 맑음울산 -1.5℃
  • 광주 -1.7℃
  • 맑음부산 -2.1℃
  • 구름많음고창 -1.9℃
  • 흐림제주 4.7℃
  • 흐림강화 -4.8℃
  • 구름많음보은 -6.6℃
  • 구름조금금산 -5.6℃
  • 흐림강진군 -3.2℃
  • 맑음경주시 -9.2℃
  • 맑음거제 -2.3℃
기상청 제공

경제

울진군, 코로나19 대응 관내 소상공인 특례보증 및 이차보전 지원 확대 추진

- 16억원에서 46억원으로 확대, 이차보전 1년간 2% 추가 지원 -

URL복사


 



  울진군(군수 전찬걸)은 1일부터 코로나19 피해 및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울진지역 소상공인들을 위해 ‘울진군 소상공인 특례보증 및 이차보전 지원사업’을 당초 16억원에서 46억원 규모로 전면 확대하여 실시한다.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제도는 담보능력이 부족하여 은행대출이 어려운 소상공인에게 경북신용보증재단이 대신 보증서를 발급하여 운영자금을 2천만원(청년창업자 5천만원) 이내 대출이 가능하도록 하는 제도이다.

 

또한 울진군에서는 대출이자 중 연 2%를 2년간 지원해 주던 이차보전도 한시적으로 1년간 2%를 추가 지원한다.

 

지원방법은 2020년 6월 1일 이후 대출 실행분은 대출이자 2%를 3년간 지원하고 2020년 5월 31일 이전 대출 실행분은 은행별 1년차 연 2% 대출이자 정산 후 이자납부 연결계좌로 일괄 환급해준다.

 

신청은 군에 소재한 NH농협 울진군지부와 KB국민은행 울진지점에서 방문 상담을 받은 후 보증신청서류를 제출하면 신용보증재단에서 보증심사 절차를 거쳐 대출을 받게 된다,

 

다만, 부동산 임대업, 유흥업종, 사행성, 불건전 오락산업 등은 보증서 발급을 받을 수 없다.

 

전찬걸 군수는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사업은 2019년 2월부터 시행하여 52명이 10억원의 대출을 받아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에게 큰 힘이 되었다”며 “금년에는 코로나19로 피해를 입고 있는 소상공인이 더 많은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46억원 규모로 확대하고 이차보전을 한시적으로 2% 추가 지원하여 소상공인들이 위기를 극복할 수 있도록 군에서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투데이포커스

더보기


정치

더보기
출산 장려 위해 육아휴직자 건강보험료 면제해줘야
[경북투데이보도국] === 박형수 의원이 육아휴직한 부모에게 휴직기간 동안의 건강보험료를 면제하도록 하는 국민건강보험법 개정안을 발의했다. 현행 국민건강보험법 제75조와 보건복지부의 보험료 경감고시 제8조에 의하면 육아휴직자에게 최저보험료를 부과하도록 되어 있다. 이에 따라 작년 한 해 총 14만 6천명의 육아휴직자가 부담한 건강보험료는 300억원에 달했다. 문제는, 소득이 없는 육아휴직자가 휴직기간 동안의 건강보험료를 부담해야 하고, 휴직기간 납입 유예됐던 건강보험료를 복직 후 한꺼번에 납부해야 하는 관계로 육아휴직자의 부담이 적지 않다는 것이다. 이에 박 의원은, 육아휴직자 중 만 8세 이하 또는 초등학교 2학년 이하의 자녀를 양육하기 위하여 휴직한 경우를 보험료 면제사유로 추가함으로써 출산과 육아에 유리한 사회환경을 조성하고, 육아휴직자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고자 했다. 합계출산율이 1.3명 이하인 우리나라의 초저출산 현상은 2002년 이후 현재까지 계속되고 있으며, 작년도 합계출산율은 0.918로 세계 최저 수준의 출산율을 기록하고 있다. 저출산 위기상황을 근본적으로 타개하기 위해서는 부모가 일과 육아를 병행할 수 있도록 국가가 적극적으로 지원해줘야

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