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25 (토)

  • 맑음동두천 -8.4℃
  • 흐림강릉 0.8℃
  • 맑음서울 -7.3℃
  • 구름조금대전 -2.5℃
  • 맑음대구 1.6℃
  • 맑음울산 4.2℃
  • 구름조금광주 0.6℃
  • 연무부산 5.4℃
  • 흐림고창 -0.1℃
  • 흐림제주 5.6℃
  • 맑음강화 -8.6℃
  • 흐림보은 -2.7℃
  • 구름많음금산 -1.6℃
  • 흐림강진군 1.9℃
  • 맑음경주시 3.0℃
  • 맑음거제 5.5℃
기상청 제공

사회

경북도내, 코로나19 확진자 49명(국내감염) 발생

- 경산 20, 영천 5, 안동·구미 4, 경주·영주·칠곡·봉화 3, 김천·상주 2명 -

URL복사

[경북투데이보도국] === 경상북도에서는 11. 18.() 코로나19 확진자 국내감염 49명이 신규 발생했다.

 

경산시에서는 총 20명으로 경산 소재 학교 관련 접촉자 17명이 확진 11. 17.() 확진자(대구시 남구)의 접촉자 1명이 확진 유증상으로 선별진료소 검사 후 1명이 확진 11. 18.() 확진자(경산#2,129)의 접촉자 1명이 확진됐다.

 

영천시에서는 총 5명으로 유증상으로 선별진료소 검사 후 1명이 확진 11. 12.() 확진자(영천#337)의 접촉자 1명이 확진 11. 9.() 확진자(영천#320)의 접촉자 1명이 확진 11. 18.() 확진자(영천#357)의 접촉자 1명이 확진 11. 12.() 확진자(영천#334)의 접촉자 1명이 확진됐다.

 

안동시에서는 총 4명으로 유증상으로 선별진료소 검사 후 2명이 확진 11. 18.() 확진자(안동#430)의 접촉자 1명이 확진 11. 7.() 확진자(안동#391)의 접촉자 1명이 확진됐다.

 

구미시에서는 총 4명으로 11. 10.() 확진자(대구 달서구)의 접촉자 1이 자가 격리 해제 전 검사에서 확진 11. 17.() 확진자(구미#1,804)의 접촉자 2명이 확진 11. 16.() 확진자(부산 진구)의 접촉자 1명이 확진됐다.

 

경주시에서는 총 3명으로 11. 12.() 확진자(경주#1,136)의 접촉자 2이 확진 11. 13.() 확진자(경주#1,140)의 접촉자 1명이 시설격리 중 확진됐다.

 

영주시에서는 11. 17.() 확진자(영주#369)의 접촉자 3이 확진됐다.

 

11. 16.() 확진자가 다니는 감염취약시설의 종사자 및 입소자 580명과 지인을 전수검사 한 결과 18일 영주에서 3명과 봉화에서 지인 3명이 추가 확진됐다. 해당 시설은 현장 위험도 평가 후 접촉 종사자를 전수 자가 격리 조치, 집중 방역·소독 후 2층과 3층을 코호트 격리했다.

 

칠곡군에서는 11. 17.() 확진자(대구시 중구)의 접촉자 3이 확진됐다.

 

봉화군에서는 11. 17.() 확진자(영주#369)의 접촉자 3이 확진됐다.

 

김천시에서는 총 2명으로 11. 17.() 확진자(김천#681)의 접촉자 1이 확진 11. 16.() 확진자(부산시 진구)의 접촉자 1이 확진됐다.

 

상주시에서는 총 2명으로 11. 17.() 확진자(경기도 평택시)의 접촉자 1명이 확진 11. 15.() 확진자(서울시 송파구)의 접촉자 1명이 확진됐다.

 

경상북도에서는 최근 1주일간 국내 244(해외유입 제외)이 발생해, 주간 일일평균 34.9명으로, 현재 1963명이 자가 격리 중이다.

 

검사 및 확진자 현황 (누적확진 10,504) *( )해외유입

일 자

11.5.

11.6.

11.7.

11.8.

11.9.

11.10.

11.11.

11.12.

11.13.

11.14.

11.15.

11.16.

11.17.

11.18.

검 사

16,376

13,177

5,860

7,780

13,255

12,791

13,646

13,041

9,888

9,547

5,633

9,109

11,138

14,360

확진자

35(2)

94

60(3)

48

36

33

41

35

42(1)

34

9

26

51(1)

49

확진율*

0.2

0.7

1.0

0.6

0.3

0.3

0.3

0.3

0.4

0.4

0.2

0.3

0.5

0.3

자가 격리자

2,236

2,489

2,480

2,653

2,220

2,178

2,111

1,924

1,892

1,532

1,508

1,489

1,614

1,963

최근 1주간 국내발생 244, 1일평균 34.9/ 최근 2주간 국내발생 586, 1일평균 41.9

* 확진율 : (당일 확진자 수 / 전일 검사실적)*100


투데이포커스

더보기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박형수 의원, “신한울 3·4호기 건설, 즉각 재개해야” [경북투데이 보도국]===국민의힘 박형수 의원(경북 영주·영양·봉화·울진)이 문재인 정부에 신한울 3·4호기 건설을 즉각 재개할 것을 촉구했다. 26일 열린 국회 본회의 5분 자유발언에 나선 박 의원은, 지난 22일 산업통상자원부 에너지위원회가 신한울 3·4호기의 공사계획 인가기간을 연장한 것에 대해 “원전건설에 대한 실낱같은 희망의 끈을 이어가게 했다”고 평가하면서도, “또 다른 희망고문의 시작이라는 점에서 강력하게 규탄한다”고 말했다. 박 의원은, 문재인 정부가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밀어붙이던 탈원전 정책이 파국을 맞고 있다면서, 그 근거로 월성원전 경제성 조작으로 공무원들이 구속되고 원전기술 및 생태계가 고사위기에 처했으며, 경북 울진지역의 경제적 피해도 막대하다는 점을 예로 들었다. 이어 박 의원은, 전 세계가 앞다투어 탄소중립을 선언하고 있고 문재인 대통령도 2050년 탄소중립국 실현을 약속한 바 있다면서, 우리나라가 2050년 탄소중립국가가 되려면 원전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박 의원은, 태양광과 풍력 발전은 비효율적이고 불안정하며, LNG발전은 온실가스 배출 및 비싼 가격 때문에 주된 에너지원으로 부적합하다고 말했다. 박 의원은 U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