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4 (목)

  • 구름많음동두천 3.6℃
  • 흐림강릉 8.8℃
  • 구름많음서울 7.2℃
  • 흐림대전 5.4℃
  • 흐림대구 7.1℃
  • 구름많음울산 9.9℃
  • 흐림광주 8.2℃
  • 구름조금부산 11.7℃
  • 흐림고창 6.2℃
  • 구름많음제주 12.4℃
  • 구름많음강화 7.0℃
  • 흐림보은 2.4℃
  • 흐림금산 2.5℃
  • 구름많음강진군 10.4℃
  • 구름많음경주시 8.7℃
  • 구름조금거제 12.0℃
기상청 제공

사회

영덕군, 고향사랑기부제 설문조사에서 답례품 선호도 1위 ‘송이’

- 선호도 높은 지역대표상품 위주로 답례품 선정에 적극 반영키로 -

[경북투데이사회부기자 김수룡] === 영덕군은 내년 11일 도입되는 고향사랑기부제의 본격적인 시행을 앞두고 10월 초부터 11월 말까지 고향사랑기부제 인지도 및 답례품 선호도에 관한 대면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영덕군에 따르면 2달간 352명이 설문조사에 응하였고, 응답자 성별은 무응답자 5%(18)를 제외하고 남자 65%(228), 여자 30%(106)이며, 거주지역별 비율은 관내자 61%(215)와 관외자 39%(137)이고, 직업군은 사업소득자 36%(126), 근로소득자 24%(85), 농어업 등 기타 40%(141)가 설문에 응했다.

 

전체 답례품 선호도 조사에서 농산물이 34%(118)로 선호도가 가장 높았고 수산물 32%(113), 임산물 5%(18), 가공품 4%(13) 순으로 나타났다.

 

그 중 관외자(137)에 대한 답례품 선호도는 중복응답을 포함해 농산물에서 복숭아가 46%(63), 수산물에선 영덕대게가 39%(53), 임산물에선 송이가 65%(89), 가공품에선 게살통조림, 홍게간장, 대게다시팩 등 수산물로 만든 제품이 39%(53)로 가장 높은 순위를 차지했다.

 

기금사업 선호도는 복지 47%(133), 교육 23%(66), 문화 18%(50), 환경 12%(34) 순으로 나타났다.

 

김광열 영덕군수는 이번 설문조사 결과를 토대로 타 시군과는 차별화된 영덕군만의 특색있고 매력적인 상품을 답례품으로 선정하여 지역경제를 활성화 있도록 심혈을 기울여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고향사랑기부제는 저출산, 고령화, 인구 유출 등으로 악화된 지방재정을 확충하고 중앙과 지방의 경제 격차를 완화하기 위한 제도로, 개인이 자신의 현 거주지 외의 지자체에 연간 최대 500만 원까지 기부하면 세액 공제(10만 원까지는 100%, 초과분은 16.5%) 혜택과 기부금 30% 내의 답례품을 받게 되는 제도다

==== 경북투데이보도국 skm4049@naver.com


투데이포커스

더보기


정치

더보기
시장 비판 언론에 영천시·노조, 취재·구독 거부 ‘언론탄압’ 논란
[경북투데이보도국] === 영천시가 시장을 비판하는 기사를 게재한 언론사에 구독·취재 거부 및 보도자료 제공·행정광고를 금지하여 언론탄압 논란이 거세게 일고 있다. [동사무소·홍보전산실 입구에 부착된 문구] 주간신문 영천신문과 인터넷신문 영천투데이는 지난 12월 “최기문 영천시장, 노계사업에 발길 끊었다…행사에 한 번도 참석 안 해” 등의 현직 시장과 영천시를 비판하는 기사를 연속으로 게재하였고, 전국공무원노동조합 영천시지부는 지난 12월 8일 ‘영천신문(영천투데이)의 시정에 대한 악의적 보도를 규탄한다!’라는 노조성명서를 발표하며 영천시에 해당 언론사에 대해 구독·취재 거부 및 보도자료 제공·행정광고 금지를 요구했으며 시가 이에 동조했다. 노조는 성명서에서 ‘최근 모기념사업회 행사 초청장에 영천시장 명의 사용을 불허한다는 집행부의 공문을 초청장에 대한 불허를 빼고 시장표창 수여 거부로 왜곡 보도하였다’라며 ‘초청장을 뺀 내용으로 왜곡 보도하여 시민들에게 영천시가 의도적으로 시장표창을 수여하지 않는 것으로 각인시키는 꼴이 되었다. 악의적인 의도가 없다면 어찌 이럴 수 있단 말인가?’라고 주장했다. 노조의 주장에 대해 장지수 영천신문·영천투데이 대표는 “인터넷

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