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20 (금)

  • 맑음동두천 0.4℃
  • 구름조금강릉 4.0℃
  • 황사서울 1.8℃
  • 맑음대전 2.8℃
  • 맑음대구 -2.2℃
  • 구름조금울산 1.7℃
  • 구름많음광주 2.7℃
  • 구름조금부산 3.0℃
  • 흐림고창 3.8℃
  • 구름많음제주 8.6℃
  • 맑음강화 1.8℃
  • 맑음보은 0.4℃
  • 맑음금산 3.5℃
  • 구름조금강진군 -2.8℃
  • 맑음경주시 -0.9℃
  • 맑음거제 4.8℃
기상청 제공

사회

경북교육청, 탄소중립 실천을 위한 정책 과제 발굴 및 방안 탐색

- 탄소중립 실천 정책토론회 개최 -

[경북투데이보도국] === 경북교육청(교육감 임종식)은 지난 26() 경주 황룡원에서 기후 위기 대응을 위한 경북교육공동체의 생각을 모아 탄소중립 실천 과제를 발굴하고, 탄소중립 실천 공감대 형성을 위한‘2022 탄소중립실천 정책토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정책토론회는 지구·생태·시민의식 고취를 위해 학생, 교직원, 학부모는 물론 일반 도민에 이르기까지 누구나 참여해 기후 위기 대응을 위한 탄소중립 실천 정책을 제안할 수 있으며, 현장 참여가 어려운 경우는 온라인으로 정책 제안에 참여할 수 있도록 준비했다.

 

생태전환교육은 기후변화와 환경 위기에 대응하고 인간과 자연의 공존을 추구하며, 지속 가능한 사회를 위한 생각과 행동의 총체적 변화를 추구하는 교육을 말한다.

 

경북교육청은 이번 토론회를 통해 발굴된 실천 과제를‘2023년 생태전환교육 과제로 선정해 정책으로 활용할 예정이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탄소중립 실천을 위해 초··고 학생들을 대상으로 지난달 실시한 공모전(슬로건, 메타버스, 영상콘텐츠, 웹툰/캐릭터 4부문) 응모작 320건 중 4개 부문 최우수상 시상식을 함께 진행했다.

 

또한 행사장에는 공모전에 출품된 작품들과 월포초등학교, 산자연중학교의 환경교육 결과물을 비롯한 다양한 환경교육 자료를 전시해 참가자들이 관람할 수 있도록 했다.

 

임종식 교육감은 이번 토론회는 교육 정책의 수립 과정에 학생과 교육공동체의 주체적 참여 기회를 제공하고, 탄소중립 실천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계획했다이번에 제안된 탄소중립 실천 정책에 대한 적극적인 검토와 반영을 통해 학교에서 지역으로 이어지는 생태전환교육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경북투데이보도국 skm4049@naver.com


투데이포커스

더보기


정치

더보기
코로나19 여파로 보건의료인력 피로 심각, 원활한 수급 지원
김원석 경상북도의회 의원(울진)은 코로나19 등으로 인한 보건의료인력의 피로가 극에 달하고 있는 상황에서 원활한 인력 수급과 복리증진을 위해 「경상북도 보건의료인력 지원 조례안」을 발의했다. 이번 조례안은 고령화시대와 코로나19 팬데믹 등 질병구조의 변화로 보건의료서비스의 수요가 급증하고 있는 상황에서, 상당수의 보건의료인력들이 야간근무, 초과근무, 교대근무 등으로 어느 때 보다 열악한 근무환경에 놓여소진과 이탈 현상도 곳곳에서 나타나고 있어, 이에 대한 지원 대책을 마련하고자 한 것이다. 보건복지부 자료에 따르면 2022년 경북의 인구 1천명당 활동 의사는 1.39명으로 전국 평균 2.18명에 한참 미치지 못하고 있으며(전국 17개 시·도 중 16위), 인구 1천명당 활동 간호사의 경우에도 전국 평균 4.85명 보다 낮은 3.99명(17개 시·도 중 13위) 그치는 등 경북의 보건의료인력은 그 어느 곳보다 과중한 업무 환경에 처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조례안의 주요 내용은 ▲보건의료인력 지원을 시행계획의 수립·시행 ▲보건의료인력의 장기근속 유도 및 의료취약지 및 공공의료기관의 원활한 보건의료인력 확보를 위한 지원 사업 규정 ▲보건의료인력지원위원회의 설치

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