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17 (화)

  • 흐림동두천 -3.2℃
  • 흐림강릉 1.4℃
  • 흐림서울 -0.5℃
  • 맑음대전 1.9℃
  • 구름조금대구 2.2℃
  • 구름많음울산 4.3℃
  • 구름조금광주 3.7℃
  • 구름많음부산 5.6℃
  • 맑음고창 2.5℃
  • 제주 4.2℃
  • 흐림강화 -2.8℃
  • 구름조금보은 1.1℃
  • 구름조금금산 1.6℃
  • 맑음강진군 3.9℃
  • 구름조금경주시 3.5℃
  • 구름조금거제 4.6℃
기상청 제공

사회

장애인 희망일자리사업’을 통한 따뜻한 경북교육 실현!

- 경북교육청, 장애인 근로자 183명 일자리 제공, 전년 대비 32명 확대 -

[경북투데이보도국] === 경북교육청(교육감 임종식)은 장애인 자립의 기회를 확대하고, 따뜻한 경북교육 실천을 위해‘2023년 장애인 근로자 일자리를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장애인고용촉진 및 직업재활법에 따르면 상시 50명 이상의 공무원이 아닌 근로자를 고용하는 국가 및 지방자치단체는 관련 법령에서 정하는 의무고용률 이상으로 장애인을 고용해야 한다.

 

경북교육청은 장애인 고용 의무를 적극적으로 이행하기 위해 장애인 희망일자리 사업을 통해 도내 교육행정기관과 공립학교에 장애인 일자리를 별도로 창출해 근로자를 채용하고 있다.

 

올해는 125개 기관(학교)이 동 사업에 참여해 151명의 장애인 근로자를 채용했으며, 2023년에는 장애인 일자리를 더욱 확대해 183명을 고용할 방침이다.

 

경북교육청은 장애인 고용 확대를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해 왔다.

특히 장애인 근로자 정원관리 특례, 한국장애인고용공단(경북지사) 인력풀 활용 등 제도 개선을 통해 장애인 고용의 탄력성과 효율성을 제고했으며, 장애인 희망일자리 사업 인건비를 전액 지원하고 있다.

 

이러한 노력으로 2022년 상반기 장애인 근로자 고용률 3.63%를 달성했으며, 이는 2022년 의무고용률(3.6%)을 상회하는 수준이다.

 

이상국 학교지원과장은 장애인 근로자 일자리 제공을 통해 장애인의 자립 기회를 확대하고, 더불어 사는 따뜻한 사회를 구현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경북투데이보도국 skm4049@naver.com


투데이포커스

더보기


정치

더보기
코로나19 여파로 보건의료인력 피로 심각, 원활한 수급 지원
김원석 경상북도의회 의원(울진)은 코로나19 등으로 인한 보건의료인력의 피로가 극에 달하고 있는 상황에서 원활한 인력 수급과 복리증진을 위해 「경상북도 보건의료인력 지원 조례안」을 발의했다. 이번 조례안은 고령화시대와 코로나19 팬데믹 등 질병구조의 변화로 보건의료서비스의 수요가 급증하고 있는 상황에서, 상당수의 보건의료인력들이 야간근무, 초과근무, 교대근무 등으로 어느 때 보다 열악한 근무환경에 놓여소진과 이탈 현상도 곳곳에서 나타나고 있어, 이에 대한 지원 대책을 마련하고자 한 것이다. 보건복지부 자료에 따르면 2022년 경북의 인구 1천명당 활동 의사는 1.39명으로 전국 평균 2.18명에 한참 미치지 못하고 있으며(전국 17개 시·도 중 16위), 인구 1천명당 활동 간호사의 경우에도 전국 평균 4.85명 보다 낮은 3.99명(17개 시·도 중 13위) 그치는 등 경북의 보건의료인력은 그 어느 곳보다 과중한 업무 환경에 처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조례안의 주요 내용은 ▲보건의료인력 지원을 시행계획의 수립·시행 ▲보건의료인력의 장기근속 유도 및 의료취약지 및 공공의료기관의 원활한 보건의료인력 확보를 위한 지원 사업 규정 ▲보건의료인력지원위원회의 설치

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