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25 (수)

  • 맑음동두천 -8.5℃
  • 맑음강릉 -1.3℃
  • 맑음서울 -8.1℃
  • 맑음대전 -7.2℃
  • 맑음대구 -4.6℃
  • 맑음울산 -1.6℃
  • 맑음광주 -3.9℃
  • 맑음부산 -2.0℃
  • 맑음고창 -7.7℃
  • 구름많음제주 0.3℃
  • 맑음강화 -8.4℃
  • 맑음보은 -7.5℃
  • 맑음금산 -6.5℃
  • 맑음강진군 -3.4℃
  • 맑음경주시 -3.2℃
  • 맑음거제 -1.5℃
기상청 제공

사회

경북도, 탄소중립 실천 친환경 설 보내기 캠페인

- 17일 상주 중앙시장에서, 장보기와 캠페인 -
- 친환경 설 명절 보내기 캠페인 전개로 탄소중립 실천 -
- 명절 음식물쓰레기 15% 증가, 음식물 쓰레기 줄이기 앞장 -

 

경상북도는 민족 최대 명절 설을 맞아 17일 상주 중앙시장에서탄소중립 실천 친환경 설 명절 보내기캠페인을 전개했다.

 

이날 캠페인에는 경북도, 상주시, 경북기후환경네트워크 회원 등 30여 명이 참석해 명절을 맞아 전통시장을 찾은 시민과 상인들에게 탄소중립 생활실천 홍보물과 전단지 등을 나눠주며 기후 위기와 탄소중립의 중요성을 알렸다.

 

특히, 캠페인 참석자들은 설 명절 기간 음식물 쓰레기 배출량은 연 평균 대비 15%이상 늘어난다*명절 음식은 먹을 만큼만 만들기 명절 쓰레기 줄이기 명절 선물과 장보기는 친환경상품으로 외출 전 사용하지 않는 플러그는 꼭 빼기 등 친환경 설 명절 보내기실천 수칙을 꼭 지켜줄 것을 당부했다.

* ’21년 설날 연휴를 포함한 일주일간 음식물 쓰레기 배출량은 18071톤으로, 연휴 직전 주배출량인 15784톤 대비 14.5%(2,287) 증가 (한국환경공단 자료)

 

또 행사참여자들은 캠페인과 함께 진행된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에서 비닐봉투와 일회용 용기 대신 장바구니와 개인 용기를 사용하며 탄소중립 장보기를 실천했다.

 

경북도는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장보기 행사를 최소화하는 대신, 온라인 및 비대면 오프라인 캠페인을 지속해 저탄소 생활 실천을 통한 뜻깊은 명절이 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최영숙 경북도 환경산림자원국장은기후 위기와 탄소중립 실천은 생활 속 작은 습관에서부터 시작된다, “도민 모두 친환경 설 명절 보내기 실천 수칙을 준수해 환경도 지키는 뜻깊은 명절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투데이포커스

더보기


정치

더보기
코로나19 여파로 보건의료인력 피로 심각, 원활한 수급 지원
김원석 경상북도의회 의원(울진)은 코로나19 등으로 인한 보건의료인력의 피로가 극에 달하고 있는 상황에서 원활한 인력 수급과 복리증진을 위해 「경상북도 보건의료인력 지원 조례안」을 발의했다. 이번 조례안은 고령화시대와 코로나19 팬데믹 등 질병구조의 변화로 보건의료서비스의 수요가 급증하고 있는 상황에서, 상당수의 보건의료인력들이 야간근무, 초과근무, 교대근무 등으로 어느 때 보다 열악한 근무환경에 놓여소진과 이탈 현상도 곳곳에서 나타나고 있어, 이에 대한 지원 대책을 마련하고자 한 것이다. 보건복지부 자료에 따르면 2022년 경북의 인구 1천명당 활동 의사는 1.39명으로 전국 평균 2.18명에 한참 미치지 못하고 있으며(전국 17개 시·도 중 16위), 인구 1천명당 활동 간호사의 경우에도 전국 평균 4.85명 보다 낮은 3.99명(17개 시·도 중 13위) 그치는 등 경북의 보건의료인력은 그 어느 곳보다 과중한 업무 환경에 처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조례안의 주요 내용은 ▲보건의료인력 지원을 시행계획의 수립·시행 ▲보건의료인력의 장기근속 유도 및 의료취약지 및 공공의료기관의 원활한 보건의료인력 확보를 위한 지원 사업 규정 ▲보건의료인력지원위원회의 설치

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