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19 (월)

  • 흐림동두천 10.2℃
  • 구름많음강릉 7.5℃
  • 서울 10.7℃
  • 대전 10.7℃
  • 대구 12.5℃
  • 울산 13.4℃
  • 광주 15.0℃
  • 부산 15.9℃
  • 흐림고창 14.6℃
  • 제주 17.6℃
  • 흐림강화 9.2℃
  • 흐림보은 10.5℃
  • 흐림금산 10.2℃
  • 흐림강진군 15.5℃
  • 흐림경주시 13.6℃
  • 흐림거제 16.4℃
기상청 제공

송이 불법 채취 기승, 마을 간 갈등 까지

- 울진국유림관리소 불법 임산물 채취단속 강화 -

[ 경북투데이보도국 ] === 울진국유림관리소(소장 김영훈)는 최근 잇따라 내린 비로 송이와 능이 생산이 증가하고, 추석 명절을 앞두고 송이능이 채취시기가 막바지에 다다르면서 불법 임산물채취가 급증하고 있다고 밝혔다.

 

국유림 내 임산물(송이능이) 채취는 국유림보호협약을 체결하고 연중 산불예방, 산림 내 불법행위감시 등 산림보호활동을 해온 마을로써 국유림관리소로부터 국유임산물 양여승인을 받은 마을만 가능하다.

 

그러나, 양여구역이 넓고 새벽과 야간은 실질적인 단속이 어려운 점을 악용해 채취권한이 없는 원정 채취꾼들이 늘어나고, 양여구역을 둘러싼 마을 간 갈등까지 생겨나면서 임산물 채취 지도단속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관리소는 추석 명절을 전후로 불법채취가 기승을 부릴 것으로 전망하고, 신고접수 시 신속한 출동으로 불법채취자를 현장검거하고, 갈등지역 감시원배치, 드론순찰 등 특별단속을 강화할 계획이다.

 

김영훈 소장은 최근 송이 채취를 둘러싼 마을 주민 간 갈등으로 양여취소 마을까지 생겨나고 있다, “국유림 내 송이 등 임산물 채취는 국유림관리소와 양여승인을 받은 마을만 가능하다며 불법채취로 불미스러운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투데이포커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