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11 (일)

  • 맑음동두천 -5.0℃
  • 맑음강릉 1.0℃
  • 박무서울 -1.6℃
  • 연무대전 -3.1℃
  • 박무대구 -1.6℃
  • 연무울산 1.4℃
  • 박무광주 0.2℃
  • 연무부산 2.7℃
  • 맑음고창 -3.1℃
  • 연무제주 7.8℃
  • 맑음강화 -2.7℃
  • 맑음보은 -5.7℃
  • 맑음금산 -4.8℃
  • 맑음강진군 -2.3℃
  • 맑음경주시 -3.8℃
  • 구름조금거제 0.4℃
기상청 제공

울진군‘딸기 향기’농가의 땀과 함께

[ 경북투데이보도국 ] === 울진군(군수 손병복)은 지난 8일 울진읍 남중호 농가에서 첫 정식을 시작으로 지난 22일 관내 딸기 정식을 모두 마무리했다.

 


올해 울진군에서는 10개 농가에서 2ha의 시설 딸기를 재배한다. 울진 딸기는 첨단 스마트팜 고설양액 시설로 재배되고 있으며, 오는 12월 중순부터 출하될 예정이다. 특히 울진 딸기는 당도가 높으며 조직의 치밀도가 높아 식감이 좋고 저장성이 우수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군은 올해 3월부터 민간 전문가와 협력을 통해 딸기재배 기술의 조기 정착을 위해 양액 관리 및 스마트 정밀 환경관리, 병충해 관리 기술 등 현장 맞춤형 컨설팅을 추진하여 농가 경쟁력을 강화했다.

 

앞으로 건전묘 정식 및 정식 후 관수 관리 등 지속적인 관찰을 통해 각종 병해충 발생 및 방제 적기를 놓치지 않도록 유의하여 안정적인 고품질 딸기를 안정적으로 생산할 수 있도록 현장지도 강화에 나설 예정이다.

 

손병복 울진군수는올해는 잦은 강우와 고온으로 인해 농가의 걱정이 많다딸기 정식 후 활착과 병해충 방제 관리 등 농가 현장 지도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투데이포커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