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4 (토)

  • 구름많음동두천 5.2℃
  • 흐림강릉 1.8℃
  • 구름조금서울 5.4℃
  • 흐림대전 6.1℃
  • 흐림대구 6.0℃
  • 흐림울산 5.5℃
  • 흐림광주 7.8℃
  • 흐림부산 7.2℃
  • 흐림고창 6.9℃
  • 흐림제주 9.1℃
  • 구름많음강화 4.4℃
  • 흐림보은 4.6℃
  • 흐림금산 6.2℃
  • 흐림강진군 7.4℃
  • 흐림경주시 5.6℃
  • 흐림거제 7.3℃
기상청 제공

“후포면 발전협의회 침체된 지역경제 살리는데 앞장 ”

- 전국 고등부 배구선수단 전지훈련 유치를 주도한 -
- 이승백 회장과 함께 선수단 격려금 전달 -

[ 경북투데이 보도국] === 후포면 발전협의회가 전지훈련차 후포를 찾아온  전국 여고배구선수단을 찾아 200만원의 격려금을 전달했다.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각종 체육대회 유치를 기획하는 시점에 울진군 배구협회 이승백 회장과 후포면 백구회의 김영수 회장의 적극적인 협조에 힘입어 성사되었다.

   


이날 격려금 전달에 앞서 후포발전협의회 손회장은 "열악한 체육시설에도 후포를 찾아준 선수단 여러분께 감사하며, 여러분이 서 있는 후포고등학교 체육관은 신영철 감독님을 비롯 약 30인의 실업팀 선수를 배출한 역사와 이름이 있는 의미있는 자리이다."

 

"선수단 여러분도 선배들의 기를 받아서 반드시 자랑스런 국가대표선수가 탄생하기를 기대한다며 후포에 머무는 동안 불편한 점이 있다면 개선토록 노력 할테니 언제라도 지적해 주기를 바란다"고 했다.



 

인사를 마친 후포면발전 협의회 손회장은 이런 기회를 통하여 지역 숙박업소나 상가들이 좀더 저렴하고 다양한 먹거리 제공을 위해 협조하도록 조만간 관련 업소 초청 간담회를 개최 하기로 하는 한편 대회의 질 향상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군에도 지원금을 요청하겠다고 했다.



투데이포커스

더보기
영양군, 인구절벽 극복을 위해 단계별 시스템 전략 모색
[경북투데이 보도국] === 경상북도는 지난 20일 ‘저출생과의 전쟁’을 선포했으나 경북 북부에 위치한 영양군(군수 오도창)은 이미 수년 전부터 인구절벽을 마주했고 이를 극복하기 위해 안간힘을 쓰고 있다. 초고령화 사회에 들어선 영양군은 23년 사망자 수가 281명인데 반해 출생자 수는 29명으로 출생인구가 사망인구의 10%도 미치지 못했고, 이러한 위기를 돌파하기 위해 생애주기(예비 부모-영유아·아동-청소년-청년-어르신)에 따라 인구정책사업(46개)을 마련, 1인 당 최대 1억 4,405만 원을 지원받을 수 있게끔 기반을 마련했다. 군은 혼인율 증가를 위해 결혼장려금 5백만 원, 결혼비용 최대 3백만 원을 지원하고 출산을 독려하기 위해 ▲난임부부 시술비 지원 ▲고위험산모 의료비 지원 ▲엽산제, 철분제 지원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마음 놓고 아이를 낳을 수 있도록 ▲출산 축하용품지원 ▲ 출산장려금 지원 ▲공동육아나눔터 ▲부모급여 및 보육료 지원 ▲ 둘째 이상 건강보험료 지원사업 등을 포함해 다양한 영유아·아동 지원사업을 운영 중이다. 청소년들에게는 ▲교복구입비 지원 ▲교육급여 ▲위생용품지원 ▲청소년 상담복지센터 운영, 청년들에게는 ▲대학생 장학금 지원 ▲향토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