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8 (목)

  • 흐림동두천 ℃
  • 흐림강릉 30.0℃
  • 서울 26.2℃
  • 흐림대전 29.2℃
  • 흐림대구 31.6℃
  • 구름많음울산 29.0℃
  • 흐림광주 27.7℃
  • 흐림부산 26.7℃
  • 흐림고창 29.2℃
  • 흐림제주 33.1℃
  • 흐림강화 24.2℃
  • 흐림보은 28.6℃
  • 구름많음금산 29.3℃
  • 흐림강진군 29.3℃
  • 구름많음경주시 30.6℃
  • 구름많음거제 26.3℃
기상청 제공

울진군 환경보호에 역행”

폐기물업자 봐주기의혹”
환경단체 “반발 환경부 현장답사요청”
순환골재 아닌 폐기물 환경오염 심각”

[울진군= 송인호 기자] 울진군 기성면 구산리 소재 TTP 작업장에 폐기물 처리업자를 비롯 운반업자 등이 가담 폐기물을 무단매립하려다 환경단체에 의하여 발각되었다.


 

당일 울진군 관계공무원들이 현장을 답사했지만 눈가림식 처분으로 종결하려는 움직임을 보이면서 환경단체는 환경부에 현장답사를 요구했고 3일 후인 2.19 일 울진군 관계공무원들의 입회하에 대구지방환경청 조사가 이루어졌다.



 

폐기물반입 업자는 순환골재로 둔갑하여 합법화 하려 했지만 폐기물로 판명되었고, 기준치 약3배 이상의 유해성분이 검출되면서 땅 주인과 여기에 가담한 의혹이 있는 장비업자를 비롯 기자 등이 형사처분을 면치 못할 것으로 보인다.

 

@ 뻘로 덮인 세륜장   오염도 기준치 3배 이상 


폐기물법 제132를 위반하여 폐기물을 처리한 경우, 2년 이하의 징역이나 2천만 이하의 벌금에 처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아울러 환경단체는 문제의 현장 외에도 울진군 관내 순환골재로 둔갑하여 폐기물을 매립한 15개 현장에 대해서도 제 조사를 요청할 계획이라고 했다.

 

 



투데이포커스

더보기
경북을 대표하는 맛집!‘으뜸음식점’24개소 최종 선정
[경북투데이 보도국] === 경상북도는 15일 지역의 맛과 멋을 대표하는 으뜸음식점 24곳을 최종 선정해 발표했다. 으뜸음식점 제도는 위생을 기본으로 맛과 서비스가 우수한 음식점을 발굴하기 위해 2008년부터 시행하고 있다. 선정 방식은 위생 등급제 ‘좋음’ 이상 업소를 시군이 추천하면 1차 서류심사와 2차 현장평가를 통해 결정한다. 경상북도는 선정 절차의 투명성을 높이기 위해 지난 3월 공모를 통해 식품 관련 교수와 외식사업 관련 전문가로 심사위원을 구성해 1차 서류심사를 진행했다. 2차 현장 심사는 고객으로 가장한 심사위원들이 현장을 방문해 체험 후 평가하는 암행 평가원 형식으로 5월까지 실시했다. 그 결과 24개소가 으뜸음식점으로 새롭게 지정됐고 앞으로 2년 동안 자격을 유지한다. 이로써 도에는 기존 지정업소 18개를 포함, 총 42개 으뜸음식점이 운영된다. 도는 으뜸음식점으로 선정된 업소에 인증표지판 및 지정서 교부, 업소별 맞춤형 위생 물품, 교육 등을 지원하고 유명 방송인을 활용한 온라인 홍보영상을 업소별로 특색있게 제작 할 계획이다. 황영호 경상북도 복지건강국장은 “최근 음식과 여행에 관해 관심이 커지면서 미식 관광산업이 확장되고 있다”며, “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