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06 (월)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내 손으로 지켜요! 깨끗한 우리 마을

-월송초, 우리 마을 에코플로깅 활동 실시-

[경북투데이 보도국] === 월송초등학교(교장 이종수)202441()‘우리 마을 에코플로깅활동을 실시하였다.

 


플로깅은 스웨덴어 플로카 업(plocka upp: 줍다)과 조가(jogga: 조깅하다)를 합성하여 만든 플로가(plogga)의 명사형으로 쓰레기를 주으며 조깅하기라는 의미이며, 환경과 건강을 지키는 12조의 환경보호 활동이다.

 

이날 월송초등학교 학생들은 우리 마을 인근에 위치한 평해 사구습지와 해안산책로를 가볍게 걸으면서 곳곳에 버려진 각종 쓰레기를 수거했으며, 관동팔경의 하나인 월송정에 방문하여 지역 문화재 견학 및 환경정화 활동의 시간을 가졌다.

 

학생들이 직접 쓰레기를 수거하고 분리하는 과정을 통해 환경보호에 대한 인식이 높아졌으며, 우리 마을을 깨끗이 하는 일에 직접 참여했다는 사실에 기쁨과 긍지를 느꼈다.

 

이종수 교장은 학생들이 에코플로깅 활동을 통해 우리 마을을 깨끗이 만드는 동시에 건강까지 지킬 수 있어 더욱 보람차다. 우리 고장과 환경을 아끼고 사랑하는 아이들로 자라날 수 있도록 플로깅 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투데이포커스

더보기
토착비리를 찾아라 [울진군제3편]
[ 경북투데이 보도국 ] 울진군이 우리나라 전국에 찾아보기 힘든 임업용 보전산지와 상수원보호구역 내에 산림골재생산허가와 폐수배출시설을 승인해준 것으로 들어나 환경단체와 주민들이 강력 반발하고 나섰다. 지역민들의 건강과 안위를 다투는 문제지만 군은 허가상 문제 없다는 답변만 박복하는 가운데 군 행정에 대한 비판 여론이 확대되고 있다. 모래생산과정에서 사용하는 응집제는 발암성분이 포함된 것으로 보고되고 있지만 울진군은 응집제를 사용해야만 생산이 가능한 골재선별파쇄업(산림골재분쇄시설)을 상수원보호 구역내 허가를 했다. @ 상수원보호구역내 불법정비가 이루어 지고 있었으나 묵인했다 여기에 울진군 폐기물이 아니라고 주장하고 있는 산림골재 생산과정에서 발생하는 오니의 경우 분쇄모래생산 대비 약 60%의 폐기물 오니가 발생하는 것으로 보고되고 있는데 최소 2,000톤 이상 상수원으로 유출되거나 사업장내 복구용 또는 육상골재장 농지매립용으로 반출된 것으로 의심된다. @ 강우에 하류로 내려온 폐타이어 울진군은 유출자 추적이 어려워 처분이 불가능하다는 주장이다  만약 사실이라면 울진군은 문제의 주) 태흥금속 석산 뿐만 아니라 울진군내 석산에 대하여 수억에서 수십억원의 폐기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