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1 (화)

  • 맑음동두천 30.3℃
  • 맑음강릉 33.5℃
  • 맑음서울 31.2℃
  • 구름조금대전 31.1℃
  • 구름조금대구 33.8℃
  • 구름많음울산 30.0℃
  • 구름많음광주 30.4℃
  • 구름많음부산 24.3℃
  • 구름많음고창 29.4℃
  • 구름많음제주 23.7℃
  • 맑음강화 24.6℃
  • 맑음보은 30.4℃
  • 구름많음금산 30.4℃
  • 구름많음강진군 29.0℃
  • 맑음경주시 34.8℃
  • 구름많음거제 25.5℃
기상청 제공

국도7호선에서 축산항 바로 연결... 축산항~도곡간 도로 개통!

- 3일, 7년에 걸친 축산항~도곡간 국지도20호선 개통 -
- 국도 7호선 연결램프, 축산터널 설치로 축산항 접근성 대폭 향상 -

[경북투데이 보도국] === 경상북도는 3일 영덕 축산항에서 국도 7호선을 잇는 국가지원지방도 20호선 축산항~도곡 간 도로를 개통했다.

국가지원지방도는 지방도중 주요 도시, 공항, 항만, 산업단지, 주요 도서(島嶼), 관광지 등 주요 교통유발시설을 연결하고 국가간선도로망을 보조하기 위하여 국토교통부장관이 지정한 도로

 

축산항~도곡 간 도로는 연장 3.1에 사업비 471억원이 투입됐다. 지난 2017313일 공사가 시작되어 7년 만인 63일 정식으로 개통됐다.


         


특히 직각에 가까운 곡선 도로를, 축산터널을 설치해 직선화했고 국도 7호선에서 연결 램프를 설치해 축산항까지 접근성을 높였다.

입체적으로 분리된 두 개의 도로사이에서 타도로 본선으로 진출입을 위한 경사도가 있는 보조 도로

 

축산항에서 도곡리 구간은 도로 폭이 협소하고 급커브로 인해 주민들과 축산항을 찾는 관광객에게 큰 불편을 안겼으나, 터널 개통으로 이동 거리를 절반으로 줄이고 교통사고 위험도 줄어 도로 이용객의 불편을 획기적으로 개선했다.

 

아울러 도는 영덕군 강구면 오포리 ~ 강구리 국지도 20호선 단절 구간인 해상교량 강구대교 건설공사를 총사업비 480억원을 들여 2026년 마무리할 예정이다.

 

국토부가 설계 중인 하저리에서 경정리 구간 강구~축산 국지도 20호선 건설공사 실시설계 용역이 마무리되면 조속히 착공할 계획이다.

 

축산항~도곡 간 도로 개통을 시작으로 강구대교, 강구~축산간 도로가 준공되면 축산항에서 강구항 구간은 안전하고 쾌적한 동해안 명소 해안도로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배용수 건설도시국장은 “1924년 개항한 축산항은 경북의 아름다운 항구 중에 하나로 개항 100주년을 맞아 축산항~도곡 간 도로 개통이 더욱 뜻깊다, “오늘 개통을 기점으로 축산항에서 강구항까지 국지도 20호선에 2천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아름다운 해안도로를 만들어 다시 찾고 싶은 경북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투데이포커스

더보기
울진군, 수상한 석산 영업 허가... 의도적 봐주기, 관-업체 유착 의혹 확산
토석채취업 등록을 광업권 해석하는 울진군 환경단체 , "사법당국, 울진군 철저히 조사해야" "현장 설비 여·부는 물론 확인할 의무도 없어" 울진군, "탁상행정, 타 군 신고서 우리서류다." 본 기사는 지난달 9일자『 토착비리를 찾아라 울진군 제3편 상수원보호구역 산림골재 생산허가 상수원이 썩고있다. 유착없인 불가능한 허가』보도 후속이다. 본지는 앞서 (제3보)에서「▶대규모 환경오염 관리 손 놓은 울진군 행정 ▶"환경오염 현장 13년 묵인한 울진군 각성!" ▶사업 개시 11년만에 폐수시설 설치·재가동 ▶상수원 상류, 대규모 골재생산 무등록 공장 ▶하루 대형 덤프 100여 대 진출입, 비산먼지 ▶생태독성물질 우려 폐수침사지 기능 못 해 ▶취수장, 폐수배출 세륜장과 불과 300여m ▶장비 정비 폐기물, 산속에 대량 무단 방치 ▶비 내리면 상수원에 폐수 고스란히 흘러와」라는 소재목으로 울진군의 대책을 경고한 바 있다. 하지만 울진군은 본지 보도 후 A 업체에 어떠한 행정·사법 조치를 일절 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의도적 비호 행정이 의심되는 대목이다. 이러는 사이 불법에 대한 제한 없이 해당 업체는 여전히 왕성한 골재 채취·선별·파쇄·세척 생산·판매 영업활동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