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0 (수)

  • 흐림동두천 22.2℃
  • 흐림강릉 22.9℃
  • 흐림서울 23.4℃
  • 천둥번개대전 21.4℃
  • 대구 22.5℃
  • 흐림울산 22.8℃
  • 광주 24.9℃
  • 흐림부산 24.7℃
  • 흐림고창 25.9℃
  • 흐림제주 29.2℃
  • 흐림강화 22.9℃
  • 흐림보은 21.5℃
  • 흐림금산 22.0℃
  • 흐림강진군 26.5℃
  • 흐림경주시 22.1℃
  • 흐림거제 25.4℃
기상청 제공

경북자치경찰위‘도청신도시 공동현관 프리패스’시연

- 경찰․소방과 공동 주민소통 간담회…도민 안전 최우선 맞춤 정책 발굴 -
- 아파트 등 공동현관 프리패스 시스템 구축으로 초동 대응 골든타임 확보 -

[경북투데이 보도국] === 경상북도자치경찰위원회는 10일 경북도청 신도시에서 아파트 주민들과 현장 경찰관 및 소방관들과 함께하는 찾아가는 현장 소통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는 도민 안전을 최우선으로 두고 맞춤형 정책을 발굴하기 위해 주민들과 경찰, 소방과의 공동 소통을 강화하고자 열렸다.

 

경상북도자치경찰위원회는 이날 간담회에 앞서 신도시 최대 가구인 동일더스위트파크에서 '공동주택 공동현관 프리패스 시스템'을 시연했다.

 

위원회에 따르면 최근 공동주택에서 범죄, 화재 발생 시 경찰이 출동해도 신속한 진입이 어려워 골든타임을 놓치는 상황이 많이 발생하고 있다.

 

'공동주택 공동현관 프리패스 시스템'은 경찰, 소방의 업무용 핸드폰에 통합 프리패스 앱을 설치해 긴급 출입 때 공동현관 진입이 가능하게 하는 시스템이다.

 

현재 경찰이 운영하는 카드형 출입 시스템은 경찰 업무용 폰에 스마트 태그를 부착해야 하고 카드 인식이 되지 않는 공동주택에는 사용할 수 없는 경우가 많았다.

 

위원회는 입주민과 경찰, 소방관들이 협력하여 공동현관 프리패스 시스템 시범 사업을 운영할 예정이며, 경북도청 신도시 시범 사업을 거친 후 주민 의견을 반영해 확대 시행할 계획이다.

 

황병일 동일더스위트파크 입주자 대표는 대단지 아파트 밀집지역인 도청 신도시 지역에 긴급출입시스템 같은 실효성 있는 안전 대책들이 많이 나오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손순혁 경북자치경찰위원장은 경북도청 신도시 공동주택 공동현관 프리패스 시스템은 아파트 입주민들의 안전을 위해 실시하는 사업이라며 자치경찰은 앞으로도 주민들의 목소리를 듣고 신뢰받는 치안 활동을 통해 더욱 안전한 경북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투데이포커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