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19 (목)

  • 구름많음동두천 8.5℃
  • 구름조금강릉 13.4℃
  • 구름많음서울 9.0℃
  • 구름많음대전 13.6℃
  • 구름조금대구 18.4℃
  • 구름조금울산 20.4℃
  • 맑음광주 14.0℃
  • 맑음부산 17.0℃
  • 구름많음고창 10.9℃
  • 연무제주 13.7℃
  • 구름많음강화 8.9℃
  • 구름많음보은 11.5℃
  • 구름조금금산 11.7℃
  • 맑음강진군 14.0℃
  • 구름조금경주시 20.6℃
  • 구름조금거제 15.8℃
기상청 제공

영양군

영양군, 밤하늘‧반딧불이공원 ‘생태관광지역’ 선정

울진군 왕피천 지정 이후 경상북도에서는 두 번째

      















                                        환경부 생태관광지역으로 지정된 영양천문대 반딧불이생태공원 항공사진


영양군 수비면 일원의 국제밤하늘보호공원과 반딧불이공원이 환경부에서 지정하는 생태관광지역에 신규 지정되었다.

 

생태관광지역은 자연과 인간이 공존하는 환경친화적 생태관광을 육성하기 위해 환경적으로 보전가치가 있고 생태계 보호의 중요성을 체험교육할 수 있는 지역을 대상으로 선정한다.

 

이는자연환경보전법에 근거 후보지를 추천서면현장평가최종 심사를 거치게 되며 환경부가 문화체육관광부와의 협의를 통해 최종 지정올해는 영양 밤하늘·반딧불이공원 등 6개소를 추가 지정했다.

 

환경부는 2013년부터 현재까지 20개소의 생태관광지역을 지정 운영 중이며 경상북도에서는 2013년 울진군 왕피천 지정 이후 이번이 두 번째다.

 

특히 이번 생태관광지역으로 지정받은 영양-밤하늘반딧불이공원은 2005년 반딧불이 생태체험마을특구 지정과 2006년 환경부 생태경관보전지역, 2015년에는 국제밤하늘협회(IDA, International Dark-sky Association)로부터 아시아 최초 국제밤하늘보호공원으로 지정된 곳 이기도하다.

 

영양군의 한 관계자는 이번 생태관광 지역 지정을 계기로 더 많은 관광객을 유치하고 지역 발전 모델로 생태관광이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육성하겠다라며 지역 관광 활성화와 주민 수익창출을 위해 주민협의체 구성과 컨설팅홍보 등 사업비 100만 원을 매년 지원하고 3년 후 재평가를 통해 생태관광지역으로 재지정 받을 계획이라고 밝혔다.



투데이포커스

더보기


정치

더보기
코로나 3법 국회 통과
[ 경북투데이보도국] === “코로나 3법의 통과로 국가 차원의 감염병 대응 역량을 강화하고 최근 코로나 19로 인한 국민의 불안을 덜어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더불어민주당 송성일 영양영덕봉화울진지역구 국회의원예비후보자는 코로나19 확산 사태에 맞서 현장에서 목숨걸고 분투하시는 의료인, 관계 공무원, 자원 봉사자 여러분께 먼저 경의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했다. 지금은 대한민국이 단결할 때입니다. 질병은 정파나 지역 인종의 문제가 아닙니다. 정부를 중심으로 주도면밀하게 대응해 나간다면 세계에 유래 없는 성공적인 질병 대응의 사례를 만들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사태의 심각성에 맞춰 한마음 한뜻으로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3법’ 본회의 통과에 협력해주신 제 정당 의원님께 박수를 보냅니다. 대한민국은 위대하다” 영양영덕봉화울진 지역구에서 발생한 확인 환자의 조속한 회복을 기원하며 군민 여러분께서는 지나친 불안감을 떨치시고 통과된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3법’을 면밀히 숙지하여 한뜻으로 대응해 나가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했다. 이어 송성일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예비후보는 당분간 일체의 대면 선거운동을 중단하고, 자원봉사자로 방역작업에 참가하는 것으로 선

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