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6 (금)

  • 구름많음동두천 -4.5℃
  • 구름많음강릉 1.6℃
  • 구름많음서울 1.1℃
  • 구름많음대전 3.8℃
  • 박무대구 5.5℃
  • 울산 7.4℃
  • 흐림광주 5.7℃
  • 부산 7.0℃
  • 흐림고창 4.0℃
  • 제주 10.2℃
  • 구름많음강화 -0.6℃
  • 구름조금보은 -1.7℃
  • 흐림금산 2.5℃
  • 흐림강진군 6.4℃
  • 흐림경주시 5.2℃
  • 흐림거제 7.3℃
기상청 제공

경제

영덕군 재난기본소득 지급 시작

- 읍면사무소를 비롯해 마을회관에서 지급 -

URL복사

[경북 투데이]===영덕군 재난기본소득이 1일 지급을 시작했다.

등록외국인을 포함해 약 37천명에게 지급되는 이번 재난기본소득은 영덕군에 주소지를 둔 군민 전원에게 1인당 10만원씩 영덕사랑상품권으로 지급한다.

영덕군은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빠른 지급을 위해 9개 읍·면사무소를 비롯해 각 마을회관에서 재난기본소득을 지급했다.

 

혼란 없이 진행된 재난기본소득 지급

첫날인 1일에는 9개 읍·면 모두 큰 혼란 없이 원활하게 지급이 이뤄졌다.

영덕읍은 사전 공지를 통해 우곡리 주민은 영덕읍사무소에서 수령하게 했으며, 나머지 마을은 명예이장과 자원봉사자, 공무원 등이 마을회관에 상주해 재난기본소득을 수령할 수 있게 했다.

그 결과, 가장 많은 인구가 있음에도 불구하고, 오랜 시간 줄서기, 혼잡 등은 찾아 볼 수 없었다.

영덕읍을 찾은 한 군민은 재난기본소득 받으려다 코로나 걸리면 어쩌나 걱정했는데, 다행히 마을 별 분산 지급으로 안심하게 재난기본소득을 받을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강구면 역시 첫날 오포2리 주민을 대상으로 재난기본소득을 지급해 사회적 거리두기를 준수한 가운데 지급이 이뤄졌다. 강구면은 오포2리를 시작으로, 2일은 오포1,3, 3일은 삼사리, 소월리, 원직리, 상직리, 4일은 강구리, 화전리, 5일은 금호리, 하저리, 금진리에 재난기본소득을 지급한다.

 

명예이장 등 자원봉사자 활약 돋보여

영덕군은 당초 전 군민에게 재난기본소득을 각 읍·면에서 주기로 했다. 하지만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신속 지급을 위해 계획을 바꿔 각 마을회관에서 마을별 지급으로 바꾸게 됐다. 부족한 행정인원은 명예이장과 자원봉사자들의 도움으로 신속하게 지급할 수 있었다.

덕곡1리 마을회관에서도 재난기본소득 지급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었다. 명예이장과 자원봉사자들은 각자 역할을 분담해 사회적 거리두기 준수, 신청서 작성, 지급 등을 하고 있었다.

이곳에 자원봉사자로 나선 김종설 ()대한노인회영덕군지회 경로당 행복지원팀장은 작은 힘이지만 이렇게 힘을 보태게 돼 기쁘다. 보다 신속하게 지급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5일까지 집중 지급 기간 운영

영덕군 재난기본소득은 5일까지 집중 지급한다. 주소지 관할 읍·면사무소 지급이 원칙이며, 마을별 상세한 지급 장소는 각 읍·면사무소와 마을 이장에게 문의하면 된다.

세대주 신청의 경우 신분증과 신청서가 있어야 하며, 세대원 신청의 경우 세대주와 신청인 신분증과 신청서가 있어야 한다. 대리 신청의 경우 위임하는 사람, 위임받는 사람 신분증이 모두 있어야 하며, 위임하는 사람의 도장, 위임장, 신청서도 필수다. 신청서와 위임장 등 서식은 각 읍·면사무소와 마을회관에 비치돼 있어 방문 후 작성하면 된다.

 

 


투데이포커스

더보기


정치

더보기
출산 장려 위해 육아휴직자 건강보험료 면제해줘야
[경북투데이보도국] === 박형수 의원이 육아휴직한 부모에게 휴직기간 동안의 건강보험료를 면제하도록 하는 국민건강보험법 개정안을 발의했다. 현행 국민건강보험법 제75조와 보건복지부의 보험료 경감고시 제8조에 의하면 육아휴직자에게 최저보험료를 부과하도록 되어 있다. 이에 따라 작년 한 해 총 14만 6천명의 육아휴직자가 부담한 건강보험료는 300억원에 달했다. 문제는, 소득이 없는 육아휴직자가 휴직기간 동안의 건강보험료를 부담해야 하고, 휴직기간 납입 유예됐던 건강보험료를 복직 후 한꺼번에 납부해야 하는 관계로 육아휴직자의 부담이 적지 않다는 것이다. 이에 박 의원은, 육아휴직자 중 만 8세 이하 또는 초등학교 2학년 이하의 자녀를 양육하기 위하여 휴직한 경우를 보험료 면제사유로 추가함으로써 출산과 육아에 유리한 사회환경을 조성하고, 육아휴직자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고자 했다. 합계출산율이 1.3명 이하인 우리나라의 초저출산 현상은 2002년 이후 현재까지 계속되고 있으며, 작년도 합계출산율은 0.918로 세계 최저 수준의 출산율을 기록하고 있다. 저출산 위기상황을 근본적으로 타개하기 위해서는 부모가 일과 육아를 병행할 수 있도록 국가가 적극적으로 지원해줘야

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