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08 (토)

  • 흐림동두천 18.4℃
  • 흐림강릉 20.2℃
  • 흐림서울 19.5℃
  • 흐림대전 20.6℃
  • 대구 20.2℃
  • 울산 19.2℃
  • 광주 19.9℃
  • 부산 21.0℃
  • 흐림고창 21.3℃
  • 제주 21.5℃
  • 구름많음강화 19.4℃
  • 흐림보은 19.4℃
  • 흐림금산 19.2℃
  • 흐림강진군 20.2℃
  • 흐림경주시 21.1℃
  • 흐림거제 19.1℃
기상청 제공

한우 수급 안정을 위한 ‘저능력 경산우 비육지원사업’신청하이소~

- 암소 1마리당 18만원 지원...‘한우가격안정’-
- 오는 10월 1일부터 11월 30일까지 신청 접수-

[경북투데이보도국] === 봉화군(군수 엄태항)은 한우 사육두수가 심각한 과잉 상태로 가격하락이 우려되는 가운데 농림축산식품부에서는 한우 가격 안정 정책의 일환으로 한우 암소 조기 출하를 위한 경산우 비육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번 경산우 비육지원사업의 지원대상은 신청 공고일(`21.10.1.)일 기준으로 40개월령 이하 경산우를 6~12개월 비육하여 출하 도축하기를 희망하는 농가이다.

 

, `18~`203년 동안 송아지 생산이력이 없는 농가 또는 경산우를 연평균 61마리 이상 출하한 농가는 지원대상에서 제외된다.

 

경산우 비육지원사업에 참여 농가는 도축한 암소 1마리당 18만원의(한우자조금 15만원, 농협경제지주 3만원) 지원을 받게되며, 정책 참여 인센티브로 향후 후보씨수소 우수정액 유상공급(2str/)도 지원할 예정이다.

 

사업 신청은 안동봉화축협 봉화지점에서 접수 받으며, 신청기간은 오는 101일부터 1130일까지 2개월 간이다.

 

엄태항 봉화군수는 한우 가격 안정을 위한 정책인만큼 저능력 한우를 사육하고 있는 농가의 적극적인 사업 참여를 당부했다.



투데이포커스

더보기
울진군, 수상한 석산 영업 허가... 의도적 봐주기, 관-업체 유착 의혹 확산
토석채취업 등록을 광업권 해석하는 울진군 환경단체 , "사법당국, 울진군 철저히 조사해야" "현장 설비 여·부는 물론 확인할 의무도 없어" 울진군, "탁상행정, 타 군 신고서 우리서류다." 본 기사는 지난달 9일자『 토착비리를 찾아라 울진군 제3편 상수원보호구역 산림골재 생산허가 상수원이 썩고있다. 유착없인 불가능한 허가』보도 후속이다. 본지는 앞서 (제3보)에서「▶대규모 환경오염 관리 손 놓은 울진군 행정 ▶"환경오염 현장 13년 묵인한 울진군 각성!" ▶사업 개시 11년만에 폐수시설 설치·재가동 ▶상수원 상류, 대규모 골재생산 무등록 공장 ▶하루 대형 덤프 100여 대 진출입, 비산먼지 ▶생태독성물질 우려 폐수침사지 기능 못 해 ▶취수장, 폐수배출 세륜장과 불과 300여m ▶장비 정비 폐기물, 산속에 대량 무단 방치 ▶비 내리면 상수원에 폐수 고스란히 흘러와」라는 소재목으로 울진군의 대책을 경고한 바 있다. 하지만 울진군은 본지 보도 후 A 업체에 어떠한 행정·사법 조치를 일절 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의도적 비호 행정이 의심되는 대목이다. 이러는 사이 불법에 대한 제한 없이 해당 업체는 여전히 왕성한 골재 채취·선별·파쇄·세척 생산·판매 영업활동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