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09 (목)

  • 맑음동두천 18.0℃
  • 맑음강릉 23.6℃
  • 맑음서울 19.1℃
  • 맑음대전 19.9℃
  • 맑음대구 24.5℃
  • 맑음울산 19.6℃
  • 맑음광주 20.6℃
  • 맑음부산 18.9℃
  • 맑음고창 18.3℃
  • 구름조금제주 19.7℃
  • 맑음강화 15.0℃
  • 맑음보은 20.3℃
  • 맑음금산 19.4℃
  • 맑음강진군 21.2℃
  • 맑음경주시 24.7℃
  • 맑음거제 18.3℃
기상청 제공

산림보호엔 쉼표가 없습니다!

- 울진국유림관리소, 봄철 산림 내 불법행위 집중단속 실시

[경북투데이 보도국] === 산림청 울진국유림관리소(소장 김영훈)2024.

4. 4.5. 31. 기간동안 봄철 산림 내 불법행위 집중단속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특별단속은 본격적인 산나물 채취시기를 맞아 산나물산약초 전

채취 산나물 산행 등 임산물 굴채취로 인한 산림피해 및 산불발생이 증가

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산림사법경찰을 포함한 기동단속(3개반) 및 드론단

속반을 편성하여 산림 내 불법행위 특별단속을 추진할 계획이.


 


히 동호회 활동 등을 통해 산주의 동의없이 집단적으로 임산물을 불법채

취하는 행위 등에 대하여 모니터링 및 집중단속을 실시하고 불법행위가 적

발될 경우 관련법에 따라 과태료 부과 또는 사법처리할 방침이다.


 


또한, 산불조심기간임을 고려하여 산림인접지 논·밭두렁, 농산폐기물 등

불법소각행위 단속도 병행할 계획이다.

 

김영훈 울진국유림관리소장은 무분별한 임산물 채취로 인한 산림피해

및 산불발생 예방을 위해 국민들의 의식향상과 참여가 필요하며 산림자원

의 보호를 위해 적극 협조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투데이포커스

더보기
영천시, 특정 업체 및 퇴임 간부 공무원 A 씨에 ‘일감 몰아주기’ 의혹
[영천투데이 제공] 퇴임 간부 공무원 A 씨에 ‘일감 몰아주기’ 단일공사⇒4개 사업 통합, 총사업비 5배↑ 통합 감리용역 발주⇒덩달아 용역비 껑충↑ 감리 선정 방식도 PQ⇒SOQ로 변경 검토 영천시, "통합 감리 예산 절감 차원" 반박 업체, "특정 인물·업체 일감 몰아주기 확실" 퇴임간부 A 씨, 감리용역 업체 영업부사장 ▲ 특정 업체 및 퇴임 간부공무원에 일감몰아주기 의혹을 받는 영천시환경사업소 영천시가 특정 업체와 퇴임 간부 공무원(A 씨)에게 일감을 몰아주려 한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단일 사업을 묶어 사업비를 늘리는가 하면 A 씨가 퇴임 후 감리업체 영업부사장으로 취임한 D기술공사(감리)선정을 위한 수순이라는 지적이다. 3일 지역 업계와 영천시에 따르면 영천시환경사업소는 110억원 규모 영천댐 상류 2단계(용화, 신방) 농어촌마을 하수도 정비사업 발주를 앞두고 6~9월 중 사업관리용역(감리) 업체 선정을 추진 중이다. 6월에 실시설계와 행정절차가 완료하면, 7월에 통합건설감리용역을 착수하고 오는 9월에 공사를 발주한다는 계획이다. 감리업체 선정 방식도 종전 사전 적격심사 PQ(사업수행능력 평가)방식에서 SOQ(PQ+기술인 평가)방식으로 변경을 검토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