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01 (월)

  • 흐림동두천 10.6℃
  • 구름많음강릉 13.0℃
  • 박무서울 12.6℃
  • 박무대전 11.6℃
  • 맑음대구 9.9℃
  • 구름조금울산 11.6℃
  • 구름많음광주 13.4℃
  • 구름많음부산 14.3℃
  • 구름많음고창 9.7℃
  • 구름조금제주 15.4℃
  • 맑음강화 13.0℃
  • 맑음보은 8.0℃
  • 구름조금금산 8.2℃
  • 구름많음강진군 10.6℃
  • 맑음경주시 7.6℃
  • 구름조금거제 11.4℃
기상청 제공

사회

경북도내, 코로나19 확진자 31명(국내 27, 해외 4) 발생

구미 9, 포항 7, 경산 6, 경주 3, 청도·봉화·칠곡 2명

URL복사

[경북투데이보도국] === 경상북도에서는 1일 코로나19 확진자 국내감염 27, 해외유입 4명이 신규 발생했다.

 

구미시에서는 총 9명으로 731일 확진자(구미#730)의 접촉자 2명이 확진 731일 확진자(칠곡#191)의 접촉자 1명이 확진 731일 확진자(칠곡#194)의 접촉자 1명이 확진 729일 확진자(구미#723)의 접촉자 1명이 자가 격리 중 확진 729일 확진자(구미#723) 접촉자 1명이 확진 유증상으로 선별진료소에서 검사 후 1명이 확진 1일 확진자(구미#739) 의 접촉자 2명이 확진됐.

 

포항시에서는 총 7명으로 포항 소재 목욕탕 이용자 4명이 확진 731일 확진자(포항#774) 접촉자 1명이 확진 730일 유럽에서 입국한 1명이 확진 731일 유럽에서 입국한 1명이 확진됐다.

 

경산시에서는 총 6명으로 730확진자(경산#1429)의 접촉자 1명이 자가 격리 중 확730 확진자(경산#1,429)의 접촉자 1명이 확1확진자(경산#1432)의 접촉자 1명이 확진 1확진자(경산#1433)의 접촉자 3명이 확진됐다.

 

경주시에서는 총 3명으로 730일 아시아에서 입국한 1명이 확진 유증상으로 선별진료소에서 검사 후 1명이 확진 731확진자(포항#774)의 접촉자 1명이 확진됐다.

 

청도군에서는 총 2명으로 731확진자(대구 동구)의 접촉자 1명이 확진 1확진자(청도#195)의 접촉자 1명이 확진됐다.

 

칠곡군에서는 2명으로 729확진자(구미#727)의 접촉자 1명이 확진 730일 유럽에서 입국한 1명이 확진됐다.

 

봉화군에서는 731일 확진자(강원 동해시)의 접촉자 2명이 확진됐.

 

경상북도에서는 최근 1주일간 국내 183(해외유입 제외)이 발생하여, 주간 일일평균 26.1명으로, 현재 3543명이 자가 격리 중이다.

 

검사 및 확진자 현황 (누적확진 5,515) *( )해외유입

일 자

7.19

7.20

7.21

7.22

7.23

7.24

7.25

7.26

7.27

7.28

7.29

7.30

7.31

8.1

검 사

2,394

3,050

2,614

3,798

2,475

3,009

3,591

2,026

3,386

3,498

4,441

3,872

4,615

2,462

확진자

19(6)

25(2)

29

16(1)

21(1)

28

22(1)

25(5)

33(1)

22

37

19

28(2)

31(4)

확진율*

0.8

0.8

1.1

0.4

0.8

0.9

0.6

1.2

1.0

0.6

0.8

0.5

0.6

1.3

자가격리자

2,427

2,577

2,790

2,846

3,021

3,171

3,406

3,549

3,409

3,444

3,550

3,571

3,469

3,543

최근 1주간 국내발생 1831일평균 26.1/ 최근 2주간 국내발생 332, 1일평균 23.7

* 확진율 : (당일 확진자 수 / 전일 검사실적)*100


투데이포커스

더보기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박형수 의원, “신한울 3·4호기 건설, 즉각 재개해야” [경북투데이 보도국]===국민의힘 박형수 의원(경북 영주·영양·봉화·울진)이 문재인 정부에 신한울 3·4호기 건설을 즉각 재개할 것을 촉구했다. 26일 열린 국회 본회의 5분 자유발언에 나선 박 의원은, 지난 22일 산업통상자원부 에너지위원회가 신한울 3·4호기의 공사계획 인가기간을 연장한 것에 대해 “원전건설에 대한 실낱같은 희망의 끈을 이어가게 했다”고 평가하면서도, “또 다른 희망고문의 시작이라는 점에서 강력하게 규탄한다”고 말했다. 박 의원은, 문재인 정부가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밀어붙이던 탈원전 정책이 파국을 맞고 있다면서, 그 근거로 월성원전 경제성 조작으로 공무원들이 구속되고 원전기술 및 생태계가 고사위기에 처했으며, 경북 울진지역의 경제적 피해도 막대하다는 점을 예로 들었다. 이어 박 의원은, 전 세계가 앞다투어 탄소중립을 선언하고 있고 문재인 대통령도 2050년 탄소중립국 실현을 약속한 바 있다면서, 우리나라가 2050년 탄소중립국가가 되려면 원전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박 의원은, 태양광과 풍력 발전은 비효율적이고 불안정하며, LNG발전은 온실가스 배출 및 비싼 가격 때문에 주된 에너지원으로 부적합하다고 말했다. 박 의원은 U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