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6 (목)

  • 흐림동두천 12.3℃
  • 흐림강릉 13.3℃
  • 흐림서울 14.9℃
  • 흐림대전 14.5℃
  • 흐림대구 15.8℃
  • 흐림울산 15.2℃
  • 흐림광주 14.6℃
  • 흐림부산 17.1℃
  • 흐림고창 12.3℃
  • 제주 17.9℃
  • 흐림강화 13.8℃
  • 흐림보은 14.2℃
  • 흐림금산 13.3℃
  • 흐림강진군 15.6℃
  • 흐림경주시 14.1℃
  • 흐림거제 18.0℃
기상청 제공

뉴스

이세진 울진군 “전, 군 의장 징역7년 선고

이세진 울진군 “전, 군 의장 징역7년 선고
고발인 골재업자 징역2년 법정구속
이 의장에게만 뇌물이 흘러갔을까?

[ 경북투데이 기동취재부 송인호 기자 ] ==== 지난 2일 대구지방법원 영덕지원에서 열린 선고공판에서 울진군 이세진 전 의장이 지역 골재업자로부터 뇌물을 받은 혐의로 1심에서 징역 7년형에 추징금 9150만원, 벌금18300만원을 선고받았다.


 

고발인 골재업자 K씨에게는 징역2년을 선고하여 법정구속하고, 뇌물 전달에 관여한 중기업자 K씨에게는 징역 6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권력기관과의 막강한 인맥을 과시하며 수년 동안 안하무인 격으로 지역 행정과 권력기관을 좌지우지 하고 토착비리의 뿌리 역할을 해왔던 이세진 전 의장이 징역형을 선고받자 권력기관에 대한 불신이 높았던 지역 주민들은 사법기관만은 사회정화 의지에 대한 정의가 존재하고 있다며 많은 관심을 보였다.

 

반면 토착비리에 의해 상대적 피해를 입고 살아온 지역 단체와 군민들은 골재업자 k 씨의 법정 구속에 대해서 과보다 공이 큰 사람"이라며 법정 구속은 너무 심하다는 여론이다. 

 

한편 이번 사건은 이 전 의장 구속으로 사건이 종결되기보다 수사가 지속되기를 기대하고 있다. 골재업자 K 씨 의 평소 주장에 의하면 구속된 이세진 전 의장 외에도 울진군 관계자 다수가 연류된 사건으로 보인다.

 

군민들은 그동안 수사기관이 이 의장의 비리를 몰랐을 리가 없다며, 사법기관의 강력한 수사의지만이 뿌리 깊은 토착비리를 발본색원 할수 있다고 믿고 있다.

 

보복이 두려워 망설이고 있을지 모를 울진군 공무원과 건설관련 사업에 종사하는 군민들의 양심선언이 더욱 절실한 시점이다.

 

“2[ 공익신고자 보호보다 범죄자 비호 조직으로 가는 울진군]


투데이포커스

더보기


정치

더보기
시장 비판 언론에 영천시·노조, 취재·구독 거부 ‘언론탄압’ 논란
[경북투데이보도국] === 영천시가 시장을 비판하는 기사를 게재한 언론사에 구독·취재 거부 및 보도자료 제공·행정광고를 금지하여 언론탄압 논란이 거세게 일고 있다. [동사무소·홍보전산실 입구에 부착된 문구] 주간신문 영천신문과 인터넷신문 영천투데이는 지난 12월 “최기문 영천시장, 노계사업에 발길 끊었다…행사에 한 번도 참석 안 해” 등의 현직 시장과 영천시를 비판하는 기사를 연속으로 게재하였고, 전국공무원노동조합 영천시지부는 지난 12월 8일 ‘영천신문(영천투데이)의 시정에 대한 악의적 보도를 규탄한다!’라는 노조성명서를 발표하며 영천시에 해당 언론사에 대해 구독·취재 거부 및 보도자료 제공·행정광고 금지를 요구했으며 시가 이에 동조했다. 노조는 성명서에서 ‘최근 모기념사업회 행사 초청장에 영천시장 명의 사용을 불허한다는 집행부의 공문을 초청장에 대한 불허를 빼고 시장표창 수여 거부로 왜곡 보도하였다’라며 ‘초청장을 뺀 내용으로 왜곡 보도하여 시민들에게 영천시가 의도적으로 시장표창을 수여하지 않는 것으로 각인시키는 꼴이 되었다. 악의적인 의도가 없다면 어찌 이럴 수 있단 말인가?’라고 주장했다. 노조의 주장에 대해 장지수 영천신문·영천투데이 대표는 “인터넷

경제

더보기